[뉴스1] 택배노조 “노조·파업 참가자 ‘블랙리스트’ 진상 밝혀라”

CJ대한통운 “블랙리스트 없다. 택배기사 채용은 대리점 몫” 10일 오전 서울 중구 CJ그룹 본사 앞에서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 조합원들이 ‘CJ대한통운 갑질 해고 규탄 결의 대회’를 진행하고 있다. © News1 택배 노동자들이 노동조합에 가입하거나 파업에 참여한 근로자들에 대해 회사가 ‘블랙리스트’를 만들어 재취업을 막고 있다는 주장을 제기했다.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은 10일 오전 11시30분 서울 중구 CJ그룹 본사 앞에서 ‘CJ대한통운 갑질 해고 규탄 결의…

Read more

[연합뉴스] 택배노조 “CJ대한통운 노조원 취업거부 울산에서도 있었다”

CJ대한통운 “지점장은 택배기사 고용에 불관여…노조주장 사실무근”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CJ대한통운 서울지역 대리점에서 본사 지시로 노동조합원의 재취업을막은 일이 있었다는 의혹을 제기한 택배노조가 비슷한 일이 울산에서도 있었다고 주장했으나 회사측은 사실무근이라고 반박했다. 택배노조는 10일 오전 서울 중구 CJ그룹 본사 앞에서 연 투쟁선포식에서 대리점 사장과 취업에 대해 합의했으나 지점장의 지시로 취업이 무산됐다는 A씨의 사례를 공개했다. 택배노조는 울산지역 CJ대한통운…

Read more

[KBS] 日최대 택배사 당일배송 폐지 추진…“일손 부족”

저출산과 고령화로 일손 부족문제가 심각한 일본에서 최대 택배사가 당일배송 서비스의 단계적 폐지를 추진한다. 10일 일본 언론에 따르면 택배업계 선두인 야마토운수는 대형 인터넷쇼핑업체 아마존재팬으로부터 위탁받은 당일배송을 폐지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일손 부족 현상이 심각한 가운데 당일배송이 일본에서 사회문제화된 장시간노동의 주요 원인이 되고 있어 이를 계속 시행하는 것은 어렵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야마토는 운전사의 부담 경감을 목표로 ‘일하는 방식…

Read more

[매일노동뉴스] 택배연대노조 “CJ는 계열사 블랙리스트 의혹 규명하라”

CJ대한통운, 일부 택배기사 재취업 방해 논란 … 노조 “블랙리스트는 사라져야 할 적폐” ▲ 택배연대노조와 윤종오 무소속 의원 등과 함께 6일 서울 중구 소월로 CJ 본사 앞에서 CJ대한통운의 택배기사 블랙리스트 작성 의혹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정기훈 기자 CJ대한통운이 일부 택배기사의 재취업을 막으려 블랙리스트를 작성했다는 의혹을 규명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택배연대노조(위원장 김태완)가 6일 오전 서울…

Read more

[매일노동뉴스] 만도헬라 사태로 본 간접고용 폐해, 무엇을 바꿔야 하나

자동차 부품회사 만도헬라일렉트로닉스에서 일하던 비정규 노동자 140여명이 최근 한꺼번에 직장을 잃었다. 노동자들과 노동조건을 두고 협상하던 하청업체가 사업 포기를 선언하면서다. 노동자들은 노조를 무력화하려는 신종 수법이라고 의심한다. 간접고용 노동자들의 처지는 만도헬라 노동자들과 크게 다르지 않다. 청소업체가 폐업하고 노조 조합원만 제외한 채 고용을 승계한다며 울분을 토하는 노동자들의 목소리는 귀가 따갑도록 들리지만 보호대책은 좀처럼 마련되지 않는다. 무엇을 바꿔야 간접고용…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