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무료인 줄…’ 050 안심번호 요금, 택배기사만 덤터기

http://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4436267&plink=ORI&cooper=NAVER <앵커> 요즘 택배 보내실때 050으로 시작하는 안심번호 많이 이용하시죠? 개인 전화번호가 외부로 드러나는 걸 막기 위해 택배사가 설정한 1회용 전화번호인데요. 문제는 이 번호로 전화를 걸면 통신료가 2배 이상 비싸다는 겁니다. 무료 통화로 알고 하루 수백 통씩 전화를 건 택배기사들이 피해를 보고 있습니다. 원종진 기자입니다. <기자> 택배기사 A씨가 택배 송장에 쓰여진 번호로 전화를 겁니다. 그런데…

Read more

[머니투데이] 김영주 장관 “CJ대한통운 블랙리스트 각하 건, 살펴보겠다”

[the300]환노위 국감, 강병원 민주당 의원 택배기사 노동자 인정 문제에 대한 답변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 /사진=이동훈 기자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이 12일 서울지방고용노동청이 ‘CJ대한통운 블랙리스트 의혹’ 조사를 각하한 것에 대해 “다시 살펴보겠다”는 입장을 냈다. 김 장관은 이날 세종정부청사에서 열린 환경노동위원회의 고용노동부 국정감사에서 “(서울노동청의) 블랙리스트 수사 각하 건을 다시 살펴봐달라”는 강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변했다. 강 의원은 이날 국감에서…

Read more

[파이낸셜뉴스] 보험설계사, 택배기사..특수형태근로자 229만명, 사회보험 확대해야

특수형태근로종사자(특수근로자)는 산재보험을 제외하고는 고용보험 등 사회보험 혜택을 받지 못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최근 특수근로자 종사자가 증가하는 가운데 이들을 위한 사회보험제도는 여전히 미비하다는 비판이다. 특수근로자는 근로기준법상 근로자로 인정받지 못한다. 특수근로자란 근로기준법에 따라 보호받는 근로자와 법적용을 받지 못하는 자영업자 중간에 해당하는 근로종사자를 말한다. 형식상 개인사업자이지만 타인의 사업을 위해 직접 노동력을 제공하고 그 대가로 얻은 수입으로 생활한다. 보험설계사, 학습지교사,…

Read more

[뉴스1] 문제는 ‘단가’인데..’노동’만 부각된 기형적 택배산업

택배기사 노조결성 시도..文 정부 국정기조와 부합 근본적 권익신장=기형적 산업 개선..”단가가 문제” 전국택배연대노조 조합원들이 25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고용노동청 앞에서 노조 설립 승인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7.9.25 © News1 (서울=뉴스1) 양종곤 기자 =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택배기사 스스로 처우를 개선하겠다는 목소리를 높아지고 있다. 하지만 제도적으로, 산업적으로 얽힌 문제를 풀어야 근본적인 권익 신장이 될 수…

Read more

[국민] “택배 1개당 1분 사수”.. 끼니도 거른 채 하루 20km 뛰어

추석 대목 맞은 택배기사의 ‘숨찬 하루’ 택배기사 김성식씨(가명)가 지난 28일 오후 서울 광진구의 한 주택가에서 배달할 추석선물을 분류해 옮기고 있다. 곽경근 선임기자 지난 28일 낮 12시30쯤 경력 6년의 택배기사 김성식(가명·41)씨는 수염이 거뭇거뭇한 얼굴로 서울 광진구 주택가 입구에 나타났다. “까대기 작업이 지연돼 30분가량 늦었다”면서 기자를 재촉했다. 추석을 앞두고 택배기사들이 어떻게 일하는지 기자가 체험하기 위해 그의 트럭에…

Read more